한국에서 일본 회사에 내정 받은 후, 취업비자는 어떻게 발급받을까요?

phỏng vấn xin việc tại Nhật

꿈에 그리던 일본 취업에 성공한 후 느끼는 행복감도 잠시, 한국 생활을 정리하고 일본으로 넘어오기 위해서는 해야 할 일이 아직 산더미처럼 남아있습니다. 그중에서도 가장 먼저 해야 할 일은 바로 취업비자를 받는 것입니다! 이번에는 한국 내에서 일본 취업비자를 발급받기 위해 필요한 서류와 절차에 대해 이야기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일본에서의 취로(就労) 자격을 소지하지 않은 자가 일본 기업에 취업했을 때는 흔히 취업비자라고 불리는 ‘경제 활동을 위한 재류 자격’이 필요합니다. 일본에서 생활하면서 자연스럽게 일본에 있는 기업에 취직하게 된 경우라면 재류 자격을 변경해 주기만 하면 되지만, 한국 현지에서의 취업 활동을 통해 일본 내 기업에 취직했다면 절차는 조금 까다로워집니다. 그렇다면 한국에서 일본 회사에 내정 받은 후, 취업비자를 받기까지의 흐름은 어떻게 될까요?

*일본 내에서 취업비자로 변경하기와 관련해서는 ‘워홀, 유학 비자에서 취업비자로 변경할 때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 기사를 참고해 주세요.

입사가 확정되면 ‘재류 자격 인정 증명서’를 교부받자

일본 기업의 최종 면접에 합격하게 되면 기업 측으로부터 내정통지서(内定通知書, 한국의 채용 통지서, 고용 계약서와 비슷한 개념)라는 것을 받게 됩니다. 내정통지서의 내용을 확인한 후 합격자가 최종적으로 내정을 수락하면 입사가 확정되고, 그 이후부터는 일본에 입국하기 위한 준비를 해 나가면 되는 것이지요.
일본 입국을 위한 가장 첫 단계인 취업비자를 받기 위해서는 ‘재류 자격 인정 증명서’를 교부받아야 합니다.

재류 자격 인정 증명서 교부 신청 방법

재류 자격 인정 증명서란 외국인을 고용하려는 일본 측의 기업이 해외에 거주하는 외국 국적의 피고용인을 일본으로 부르기 위해, 미리 일본 내 입국관리국에 신청을 하여 교부받는 증명서입니다. 즉, 일본으로 부르려는 외국 국적 피고용인의 재류 자격이 ‘적절함’을 입국관리국에서 인정한 서류로, 이것을 통해 취업비자도 발급받을 수 있고 입국 시에도 제출하여 입국 심사를 원활하게 합니다. 다만, 재류 자격 인정 증명서가 교부되어도 입국 심사에 절대적으로 합격하는 것은 아니니 주의하셔야 합니다.

재류자격인정증명서 견본 이미지

재류 자격 인정 증명서의 교부 신청은 회사가 합니다. 보통, 입사가 결정 나면 인사부 등에서 교부 신청에 필요한 서류 리스트를 보내주고, 입사 예정자는 기한까지 서류를 준비하여 EMS로 회사에 송부하면 회사가 서류를 취합하여 입국관리국에 제출합니다. 참고로, 일본에서는 외국인 근로자를 받아들이는 기업, 기관의 규모에 따라 카테고리를 4가지로 분류하고 있습니다. 신청하는 재류 자격이나 회사의 카테고리에 따라 준비해야 할 서류가 상이한데, 일반적으로는 아래와 같은 서류가 필요합니다.

재류 자격 인정 증명서는 신청 후 교부까지 약 1~2달 정도 소요되는데, 시기에 따라 그 이상 걸릴 수도 있으니 희망하는 입사 시기가 있다면 회사와 상의하여 미리 신청할 수 있도록 합시다.

【참고 정보】
일본 기업의 서류 심사를 통과하는 ‘이력서’ 쓰는 법은? 외국인 채용의 프로가 전수하는 원 포인트 어드바이스!
https://www.tsunagulocal.com/ko/2199/

재류 자격 인정 증명서를 교부받으면 취업비자 발급을 신청하기

일본 입국관리국에서 심사 후, 문제가 없다고 판단하면 기업 측에 재류 자격 인정 증명서를 교부합니다. 비자 신청자는 회사로부터 이 증명서 원본을 다시 EMS로 송부 받아야 합니다.

비자 발급 신청을 위해 준비해야할 서류

재류 자격 인정 증명서가 무사히 도착하면 다음으로는 주 대한민국 일본국 대사관 영사부(총영사관)에 방문하여 비자 발급 신청을 해야 합니다. 참고로, 재류 자격 인정 증명서의 유효기간은 교부 후 3개월입니다. 유효기간 내에 일본에 입국해야 하므로 비자 발급 및 입국 준비 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비자 발급에 필요한 서류는 다음과 같습니다.

  • 신청서 1부
  • 여권
  • 사진 1매 (가로 4.5㎝×세로4.5㎝ 혹은 가로3.5㎝×세로4.5㎝)
  • 재류자격인정증명서 사본 1장
  • 재류자격인정증명서 원본
  • 다음 세 가지 서류 중 하나 (한자명, 거주지를 알 수 있는 것)
    – 주민등록증 양면 복사본
    – 주민등록등본
    – 주민등록초본

신청서는 일본 영사관에도 비치되어 있으나, 가능하면 미리 써가는 것을 추천합니다. 신청서의 작성 예시는 여기를 확인해 주세요. 또한, 상기 리스트 이외에도 필요에 따라 추가로 서류 제출 요청이 있을 수 있습니다. 모든 서류는 발행일로부터 3개월 이내의 것, 사진은 6개월 이내 촬영한 것으로 준비해야 하며, 한 번 제출한 서류는 반환되지 않으니 이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재류 자격 인정 증명서 제외).

비자 발급 신청을 위한 서류 제출 장소

서류 구비가 완료되었다면 이제, 가까운 관할 일본 영사관에 방문하여 제출하면 신청이 완료됩니다. 제출 장소는 주민등록상 주소에 따라 다릅니다.

① 현주소가 부산광역시, 대구광역시, 울산광역시, 경상남도, 경상북도인 경우
주부산 일본국총영사관 (부산광역시 동구 고관로 18)
*창구 업무 시간
신청 : 월~금 09:30~12:00, 13:30~17:00
발급 : 월~금 09:30~12:00, 13:30~17:00
홈페이지 : https://www.busan.kr.emb-japan.go.jp/itprtop_ko/index.html

② 현주소가 제주 특별 자치도인 경우
주제주 일본국총영사관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1100로 3351)
*창구 업무 시간
영사 관련 전반: 월~금 09:15~12:00, 13:30~17:00
홈페이지 : https://www.jeju.kr.emb-japan.go.jp/itprtop_ko/index.html

③ 현주소가 부산총영사관, 제주총영사관의 관할 이외인 경우
주 대한민국 일본국대사관 영사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 타워 A동 8층)
*창구 업무 시간
신청 : 월~금 9:30 ~ 11:30, 13:30 ~ 16:00
발급 : 월~금 9:30 ~ 11:30, 13:30 ~ 17:00
홈페이지 : https://www.kr.emb-japan.go.jp/itprtop_ko/index.html

서류 제출 및 비자 신청은 창구 업무 시간 내에서만 가능합니다. 업무시간 이외에는 대사관 출입도 불가능하니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비자 수령하기

비자 신청이 완료되면 영사관 측에서 여권 인수증을 발급해 줍니다. 여권 인수증과 함께 언제까지 오면 된다고 알려주는데, 보통 업무일 기준 하루가 소요됩니다. 참고로, 비자 수령을 위해서는 마찬가지로 일본 영사관에 직접 방문해야 합니다.

비자 발급 후, 사증이 붙은 여권을 수령할 때 여권 인수증이 꼭 필요합니다. 또한, 재류 자격 인정 증명서 원본 역시 비자 발급 후 여권에 붙여 반환하는데, 이는 일본 입국 시 공항에 제출해야 합니다. 그러므로 여권 인수증이든, 재류 자격 인정 증명서이든 받은 서류는 절대 잃어버리지 않도록 꼭 잘 챙겨두시기 바랍니다.
일본 영사관에 방문하여 비자가 부착된 여권을 수령하면 취업비자 발급 절차는 완료됩니다.

이제 남은 것은 즐거운 일본 생활뿐!

여러분 어떠셨나요? ‘비자 발급’이라는 단어는 듣기만 해도 어렵고 복잡하게 느껴지지만, 차근차근 준비하다 보면 절차는 생각보다 어렵지 않습니다.
일본 취업비자를 발급받으면 이제 일본 생활을 위한 가장 큰 산은 넘었다고도 할 수 있습니다! 일본 생활에 필요한 사항을 하나씩 하나씩 잘 준비하셔서 도일 후, 즐거운 일본 생활을 만끽하시기 바랍니다!

【참고 정보】
일본 비자 관련 기사들
https://www.tsunagulocal.com/ko/category/visas/
일본 생활 관련 기사들
https://www.tsunagulocal.com/ko/category/life-in-japan/

기사 내의 정보는 공개 시점의 정보입니다.

37 Shares:
You May Also Like
Read More

일본의 경영·관리 비자 신청 요건 및 프로세스

上一篇文章介紹過在日外國人如何在日本創業設立法人公司,這一篇將繼續介紹經營管理簽證的申請條件以及實際經驗分享,希望能幫助到更多想在日本創業的外國人。 ▶相關文章:外國人如何在日本開公司?在日外國人的創業條件及流程分享 何謂經營管理簽證? 有些人會用投資簽證、創業簽證等大眾比較好理解的稱呼,不過正式的官方名稱為「經營管理簽證(経営管理ビザ)」。顧名思義,就是外國人在日本創業設立公司、投資某項日本的事業並進行經營、代替外國法人經營或管理在日本的事業、代替在日外國人於日本投資或展開的事業進行經營或管理,只要符合其中一項,就必須申請經營管理簽證。 順帶一提,2015年導入的高度技術人才簽證之中,也有針對經營管理的高度専門職1号(ハ) 簽證,因為一般的經營管理簽證不好拿到五年,通常都是一年或三年簽,如果資格符合的話,建議直接申請高度技術人才的經營管理簽證,比較不需要長跑出入國管理局,申請永住也比較容易。 申請經營管理簽證的條件與資格為何? 首先必須先認清「公司設立成功」不等於「申請經營管理簽證就一定會通過」。由於兩者申請門檻的最低條件並不相同,所以如果有申請簽證需求的人,務必要先熟知簽證的最低門檻為何。 公司經營內容、業務合法性以及持續性 簽證對於公司的業種沒有太大的限制,只要是合法的情況下都能獲得許可。大部分的外國人都會選擇飲食、進出口貿易、不動產、IT等業種。 如果是飲食業的情況下,申請經營管理簽證的本人不可以擔任烹飪、外場等「簡單勞務」的工作,因此飲食業種會要求僱用員工,滿足此條件下才可能申請成功。除此之外,像飲食、不動產等需要證照許可的業種,根據情況,有些也必須在申請簽證之前獲得營業執照許可,或是向地方政府提出開業許可。 此外,公司的穩定性及業務持續性也是申請和更新經營管理簽證的重點項目之一。首次申請簽證時,必須在「事業計畫書」裡詳細說明公司的業務內容和發展性,必須讓政府認為「未來有營業利潤」的情況下才能獲得許可。日後更新簽證時,雖然並不會因為公司一兩年赤字虧損而被拒發,但若長期公司一直維持赤字,又沒有提出改善計畫的話,還是有可能會被拒絕核發。 必須設定自己的年收 作為公司的董事(代表取締役),一般收入可選擇薪資(法律上稱為「報酬」,是董事為公司工作應該得到的經常性酬金)或是獎金(法律上稱為「酬勞」,是公司有盈餘時才會給的獎勵)這兩種。 但若要申請簽證,一般會建議申請人選擇薪資,並且月薪最少要高於20萬日幣。直白一點,就是希望申請人能固定繳稅貢獻日本社會。根據筆者的經驗,將年薪設定在300萬日幣以上最安全。 要有獨立的辦公空間 這一部分在上一篇「外國人如何在日本開公司?在日外國人的創業條件及流程分享」中已經提過,就不再重複描述。 簡單來說,就是不可以只「租借公司地址」,而是必須要有獨立的「辦公空間」。 公司經營規模 必須確保有500萬日幣以上的資本金,或者僱用2名以上的全職員工,大部分都是選擇前者。…